지역종합(광주.전남.북) 전체기사
2019년 8월 24일(토요일)

순창군 국내 최장 270m 채계산 출렁다리 위용 드러내

내년 3월까지 부대시설 조성 후 본격 개통
2019. 05.17(금) 12:12확대축소
순창군의 랜드마크가 될 채계산 출렁다리가 그 위용을 드러냈다.

채계산 출렁다리는 섬진강 뷰라인 연결사업의 핵심사업으로 국비 34억원을 포함해 총 사업비 82억여원이 투입되는 순창군의 대규모 관광개발 프로젝트다.

채계산 중턱 75~90m지점에 270m 길이로 무주탑 현수교로 조성중에 있는 출렁다리는 지난해 7월 본격 착공에 들어가 현재 대부분의 모습이 드러나며 관광객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출렁다리 낙폭이 15m로, 이는 아파트 5층 높이에 해당돼 도보시 관광객에게 아찔한 스릴감을 제공할 것으로 보여 스릴을 느끼기 위해 찾는 젊은 관광객들도 대거 늘어날 것으로 군은 전망하고 있다.

출렁다리를 비롯해 산책로, 어드벤쳐 전망대, 주차장(500여대), 농산물판매소 등은 주변 기반시설 공사가 마무리되는 내년 3월이면 본격 개통에 들어갈 예정이다.

또한 군은 채계산 정상에서 내려다보이는 순창 적성 들녘에 팝아트를 접목해 유색벼로 경관조성에도 나서며, 출렁다리에서 보이는 전망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있어 채계산 출렁다리의 성공가능성을 높게 점치고 있다.

군은 채계산 출렁다리가 무주탑 현수교로 국내 최장거리를 자랑하는 만큼 무엇보다는 안전에 특별한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이와 관련 최근 황숙주 순창군수는 출렁다리 시공현장을 방문해 직접 시공상황을 점검하고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시공사 및 관련 공무원들을 격려했다.

황 군수는 “다리를 걷다가 밑을 내려다보니 정말 아찔하다”며 “많은 관광객들이 찾을 것으로 예상되니 무엇보다도 안전에 많은 신경을 써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순창군은 채계산 출렁다리가 완공되면 강천산부터 순창 동계면 장군목까지 이어지는 새로운 순창의 관광로드 탄생으로 관광객 500만명 유치를 비롯, 체류형 관광코스 성공을 예고하고 있다.


신범수기자 sw8500@nate.com        신범수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전남북 주요기사
고창전통시장, 그곳엔 정이 …“미래식량” 식용 곤충사육…
여수소방서 화학119구조대 무…전남도, 사회적경제기업 판로…
노인일자리 시장형 사업 공모…광양경찰서, 2019년 3분기 경…
무장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고창군, 다양한 교통 복지정…
여수 화학119구조대, 여수국…양철주 교수팀, 산업통상자원…
최신 포토뉴스

“제 취향입…

고창전통시…

“미래식량…

여수소방서…

전남도, 사…

청보리 넘실대는 신비의섬 '가파…

리얼타임뉴스 2019. 04.23(화) 21:14
인기기사 최신기사
카메라고발
기업탐방
방제청뉴스
인사말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 리얼타임뉴스사람들 | 기자전용게시판

Copyright ⓒ rtnews.co.kr. 제호 : 리얼타임뉴스 등록번호 : 전라남도 아 00118 등록일 : 2010, 03. 03 | 발행인: 이철행 편집인 : 조용

문의메일 : lch5208@hanmail.net 본사 : 전라남도 여수시 여수산단1로 192(화치동) 제보 및 문의 : 061)685-4966(代)>팩스 : 061)685-4967

본사이트의 게제된 모든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 의 사전 허가없이는 기사와 사진을 무단전재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