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종합(광주.전남.북) 전체기사
2019년 3월 19일(화요일)

‘작지만 큰 변화’ 고창군의 유리천장이 깨진다

고창군 여성최초 서기관 승진, 소수직렬 면장 배치
관리직(팀장급) 여성 공무원 30%이상 발탁
2019. 03.08(금) 16:45확대축소
▲유기상 고창군수
촘촘했던 고창군청의 유리천장이 깨지고 있다. 여성의 사회참여가 극히 드물던 농촌, 그것도 보수적인 공직사회의 신선한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8일 고창군에 따르면 군청 전체 공무원 10명 중 4명 이상(42.2%)이 여성이다. 이 중 관리직으로 지칭되는 5급(과장급)에 여성은 3명(7.5%), 6급(팀장급)은 전체 154명 중 47명(30.5%)이나 일하고 있다. 10년새 10%이상 늘어난 수치다.

특히 그간 금녀의 부서로 악명 높았던 핵심보직(울력행정, 군정홍보, 지역경제, 원예특작 등)을 여성이 도맡으면서 고정관념을 깨뜨렸다. 지난해 7월 인사에선 여성최초 서기관(4급)이 승진돼 화제를 낳았다.

고창군 최초 소수직렬(보건직)로 면장까지 올라간 이근숙 해리면장은 유리천장보다 ‘유리벽(여성의 핵심업무 제외)’을 깨는 게 더 중요하다는 소신도 밝혔다.

이 면장은 “여성 국장 1명보다 여성 중간관리자 5∼6명이 더욱 의미 있는 숫자다”며 “그동안 남성의 전유물로 여겨진 자리에서 여성도 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유리벽을 깨야 한다”고 강조했다.

여성 공무원 증가는 곧장 공직사회 분위기 변화로 이어지고 있단 평이다. 여성 공무원 증가로 무엇보다 고질병이나 다름없던 부정부패 해소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이와 더불어 유기상 고창군수의 ‘여성친화도시 만들기’도 속도를 내고 있다. 유 군수는 취임직후 여성친화도시 조례를 제정하고, 각종 행정위원회의 위촉직 여성위원 참여를 31.6%까지 끌어 올렸다.

군은 향후 절반 이상을 여성으로 위촉해 행정에서부터 양성평등 정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또 다양한 여성의 경험과 삶을 반영해 모든 군민의 입장에서 편리하고 안전한 도시를 만들어 갈 계획이다.

한편, 고창군 유기상 군수는 8일 세계여성의 날을 맞아 지역 여성 공무원들에게 장미꽃을 선물하며 “고창여성은 한반도 첫수도 고창의 변화와 발전을 주도해 왔다”며 “여성공직자의 역량을 모아 성평등한 여성친화도시 고창을 만드는 데 힘을 모아달라”고 말했다.


신범수기자 sw8500@nate.com        신범수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전남북 주요기사
장성군청소년수련관, 청소년…함평군, 밀원수 나눠주기 행…
함평군, 제38기 노인대학 입…함평군 나산면 “우리 지역 …
“광양보건대 회생과 재도약…순천대 전남농촌융복합산업지…
전남소방 심폐소생술 경연서…광양경찰, 3·1운동 및 임시…
순창군, 원포인트 레슨으로 …순창군립도서관, 올해도 인문…
최신 포토뉴스

장성군청소…

함평군, 밀…

함평군, 제…

함평군 나산…

“광양보건…

롯데케미칼 여수공장

리얼타임뉴스 2019. 03.09(토) 20:10
인기기사 최신기사
카메라고발
기업탐방
방제청뉴스
인사말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 리얼타임뉴스사람들 | 기자전용게시판

Copyright ⓒ rtnews.co.kr. 제호 : 리얼타임뉴스 등록번호 : 전라남도 아 00118 등록일 : 2010, 03. 03 | 발행인: 이철행 편집인 : 조용

문의메일 : lch5208@hanmail.net 본사 : 전라남도 여수시 여수산단1로 192(화치동) 제보 및 문의 : 061)685-4966(代)>팩스 : 061)685-4967

본사이트의 게제된 모든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 의 사전 허가없이는 기사와 사진을 무단전재 복사를 금합니다